Menu
ent / speaker

골프 잘 치는 중견 연예인 김혜정 김형일

연예인 골프대회에서 기념촬영, 우리에게 친숙한 연예인들이 보인다

예전에는 특정인들만 접근할 수 있었던 주식이 최저금리 시대를 맞아 나이와 직업에 상관없이 너나 나나 할 것 없이 주식투자로 돈을 버는 세상이 되었다. 그런데 주식만큼이나 크게 달라진 레포츠 트렌드이다. 나이가 어린 20대도 어렵지 않게 골프를 시작하고 평생하지 않았던 중년 및 시니어들에게도 골프가 대중화 된 것으로 보인다. 특히나 연예인 중 50세 이후 중견연예인 중에 골프를 잘 치는 탤런트 가수 개그맨 등은 요즘 흔하게 볼 수 있다.

그 중에, 전혀 생각지 못했던 배우가 프로급 골퍼로 골프를 잘 치는 사람이 있는데 그 중에 한 사람이 전원일기 복길이 엄마로 알려진 중년 배우 김혜정이다. 그녀는 거의 30년이 넘게 골프를 즐겨 치고 있다. 골프가 대중화 되기 한참 전인 그녀가 20대에 골프를 시작해 지금 중년이 된 나이까지 쳤으니 전원일기 만큼이나 오랜 구력를 자랑한다. 그녀의 골프자세는 정말 명품이다

그리고 또 다른 의외의 골프 잘 치는 연예인으로 남자중년배우 김형일을 들 수 있겠다. 골프CC내 백미터 거리에도 김형일이 나타나면 울림이 큰 목소리로 그가 나타났음을 알 수 있을 정도로 목소리가 좋은 성우출신 배우 김형일 또한 상당히 오랜기간 골프를 해 왔던 연예인이다. 그는 골프장에서 매우 좋은 골프매너를 가진 연예인 골퍼로 연예계에서 아는 사람들은 다 아는 사실이다.

많은 중년팬들을 가진 개그맨 김국진이나 최근 알려진 이쁜 골퍼 손예진처럼 그들의 명품 골프폼이나 골프실력을 영상으로도 볼 수 있기를 많은 팬들은 기대하고 있다.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