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현복지관 민들레 작은 도서관 ‘권윤덕’ 작가와의 만남

함현상생종합사회복지관에서는 민들레 작은 도서관에서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부모님과 아이들을 대상으로 권윤덕 작가와의 만남을 진행했다.

권윤덕 작가는 ‘만희네 집’으로 국내 그림책 작가 1세대를 열었으며 ‘시리동동 거미동동’, ‘고양이는 나만 따라 해’, ‘일과 도구’ 등을 집필하며 옛 그림의 미감을 살린 동양화풍 그림을 선보였다.

이번 강의는 ‘그림책을 통한 세상 이야기’라는 주제로 ‘시리동동 거미동동’, ‘만희네 집’의 그림책을 실제로 읽어보고 그림책에 대한 자유로운 생각을 나누며, 그림책을 쓰게 된 배경과 그림책에 등장하는 실제 배경이 된 곳의 사진을 보면서 작가의 생각을 들어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2권의 작품 외에도 ‘일과 도구’, ‘꽃할머니’ 등의 작품에 대해서도 작가님의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강연 후에는 사인회 및 포토타임 시간도 가져 강연에 참석한 아이와 부모님들이 작가와 추억을 쌓을 수 있는 시간을 나눴다.

작가와의 만남에 참여한 한 참여자는 작가의 삶의 과정을 알게 되고 작품에 대한 설명을 자세히 들어 작품을 이해하는데 아주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그림책 작가와의 만남을 통해 그림책 읽기에 대한 지적 호기심과 작가와 공감대를 형성하는 의미있는 시간이 되었다.